2017.12.26. <재벌 갑질 폭거>를 규탄하는 이번 주 교수협의회 활동을 알려드립니다 > 성명서

본문 바로가기
  • HOME
  • 1:1문의
  • 로그인
  • 회원가입


중앙대학교 교수협의회 명의로 발표되는 성명서를 수록하는 공간입니다.

2017.12.26. <재벌 갑질 폭거>를 규탄하는 이번 주 교수협의회 활동을 알려드립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교수협의회 | 작성일18-01-05 14:30 | 조회186회
좋아요 0

첨부파일

본문

<재벌 갑질 폭거>를 규탄하는 이번 주 교수협의회 활동을 알려드립니다

 

연휴는 잘 보내셨는지요. 올해도 어느 덧 며칠 남지 않았습니다.

 

방학 중이기는 하지만 교수협의회는 우리 학교의 재벌 갑질 폭거에 대한 규탄 활동을 중단하지 않고 진행할 계획입니다. 지난 주 총장의 메일을 받아보셨으면 아시겠지만, 김창수 총장은 법인의 재벌 갑질 폭거 식 총장 지명을 기정사실화하고 있습니다. 이번 주 교수협의회 활동은 다음과 같이 진행됩니다.

 

1. 총장 기자간담회에서 항의 시위

오늘 김창수 총장은 12시에 102University Club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겠다고 기자들에게 통보하였습니다. 총장 연임을 기정사실화하려는 총장의 태도에 항의하여 교수협의회 임원과 대의원들은 오늘 오전 1130분부터 1021층에서 이에 항의하는 피켓시위를 진행할 계획입니다. 시간이 있는 교수님들께서는 102관 앞으로 오셔서 격려해 주시기 바랍니다.

 

2 부총장 및 학장들 항의 방문

교수협의회는 부총장들과 학장들에게 교수 93% 여론을 짓밟는 법인의 편에 함께 서고자 하는 것이 아니라면 지난 주말까지 사퇴의 의사를 밝힐 것을 요청하였습니다. 참으로 이해할 수 없고 또 안타까운 사실이지만, 지금까지 사퇴의 의사를 밝힌 교무위원이 없었습니다. 교수협의회는 오늘 항의 시위 이후, 부총장들, 특히 학장들을 항의 방문하여, 지난 주 교수협의회가 제시한 세 가지 질문들, 교수 93% 여론을 수용하는지, 법인의 재벌 갑질 폭거를 수용할 것인지, 학장직을 유지할 것인지를 묻고자 합니다. 학장들께서는 방문 요청을 드릴 때 회피하지 마시고 당당하게 입장을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3. 총장 일방 지명 항의 포스터 게시

지난 주말에도 안내 드렸듯이, 법인이 총장을 다시 일방 지명한 데 항의하는 포스터를 제작하였습니다. 두 가지 방식을 제작하여, 일단 교수협의회 대의원을 중심으로 게시하고 있습니다. 방학 중에 교수님들의 항의 의사를 표시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 중 하나는 이 포스터를 교수님들 연구실 문에 부착해 주시는 것입니다.

번거로움을 줄이기 위해 두 가지 문안 중 어느 것을 원하시는지(또는 둘 다 원하시는지)를 알려주시고 교수님 연구실의 동과 호수를 알려주시면 교수협의회에서 대신 게시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4. 교수협의회 송년의 밤 개최

이번 2학기 많은 일들이 있었습니다. 한 학기 어떻게 지내셨는지 말씀도 듣고, 최근 교수협의회가 주도하는 여러 가지 활동들에 대한 기탄없는 의견도 들어보기 위해 교수협의회 송년의 밤 행사를 개최합니다. 여러 가지 활동으로 너무 늦게 알려드리지만, 내년 한 해 중요한 변화가 많을 것으로 예상되니, 시간을 내셔서 참석하셔서 좋은 의견을 많이 개진해주시기 바랍니다. 1228() 17시 옹골진 치킨(정문 앞 만선횟집 맞은 편)입니다.

 

2017. 12. 26.

중앙대학교 교수협의회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성명서 목록

Total 223건 1 페이지
성명서 목록
번호 제목 작성인 날짜 조회
223 2019.04.17. 대학평의원회 교수평의원 선출 결과 안내 첨부파일 교수협의회 04-18 84
222 2019.04.12. 총장은 법꾸라지? 첨부파일 교수협의회 04-18 90
221 2019.04.12. 4월 15일 교수평의원 선출에 대한 교협 입장 교수협의회 04-15 63
220 2019.04.08. 두산 법인의 갑질; 의료원 관리실장 막말 사건 첨부파일 교수협의회 04-15 84
219 2019.03.28. 교수 부당 면직에 대한 역사학과 교수 성명서 교수협의회 04-15 94
218 2019.03.26. 총장에게 교수는 없다 교수협의회 04-15 78
217 2019.03.21. 중대신문 오보 사건에 대해 김창수 발행인은 공식사과와 이무열 편집인을 해임하라 교수협의회 04-15 63
216 2019.03.20. 직급정년 및 학기 중 면직에 대한 자문 교수협의회 04-15 84
215 2019.03.18. 대학평의원회의 조속한 정상화를 위한 교협의 제안 첨부파일 교수협의회 04-15 63
214 2019.03.14. 본부는 파행적 대학평의원회 운영을 즉각 중단하라 첨부파일 교수협의회 04-15 59
213 2019.03.12. 2019년3월4일 중대신문 오보에 대한 교협 입장 첨부파일 교수협의회 04-15 57
212 2019.02.15. 두산의 중앙대 재정 착취와 제왕적 대학운영에 대해 철저한 검찰 조사를 촉구한다 첨부파일 교수협의회 04-15 65
211 2018.12.24. 12월27일 대평의 교수대표 선출에 관한 교협 입장 첨부파일 교수협의회 04-15 44
210 2018.12.11 깜깜이 식 연봉인상률에 대한 교협의 의견 교수협의회 04-15 67
209 2018.11.30. 유춘섭팀장 메일에 대한 교협 입장 첨부파일 교수협의회 04-15 70

의견수렴
의견소통의 광장
투표/설문
투표
설문
작은모임
작은모임
중앙대학교교수협의회
서울시 동작구 흑석로 84 중앙대학교 303관 B103호
전화 02-820-6201 | 팩스 02-820-6201
© 2015 cauprofessor.kr All rights reserved.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